상단여백
HOME TV방송 VJ
[방송리포팅실무] 이슈&이슈 "사형제도 부활에 대해"
박연주 기자 | 승인 2018.12.26 13:29

조원 : 강예원 김희재 박수빈 박연주 윤한아 이슬빈 한희주

박연주 기자  asdf3731@naver.com

<저작권자 © 영산대 인터넷방송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연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영산대학교 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방송국은 영산대 CK-1사업의 전공특성화사업에 선정되어 제작되었습니다.
우)612-743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반송순환로 142(반송동) 영산대학교 방송콘텐츠학과(M동)
TEL : 051-540-7163  |  FAX : 051-540-71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풍연
Copyright © 2019 영산대 인터넷방송국.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