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기창업패키지사업 육성기업 5곳, 1300만원 기부
상태바
초기창업패키지사업 육성기업 5곳, 1300만원 기부
  • 영산대 인터넷방송국 기자
  • 승인 2024.04.08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배 창업기업 육성에 써달라”며 대학발전기금 쾌척해 눈길

초기창업패키지사업 육성기업 5곳, 1300만원 기부

“후배 창업기업 육성에 써달라”며 대학발전기금 쾌척해 눈길

 

초기창업패키지사업 육성기업 5곳이 신진 창업기업 육성에 사용해달라며 지난 13일 대학발전기금 1300만원을 전달해 주변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이날 기부한 업체는 ㈜카이로스(대표 이병철), 선트리즈(주)(대표 천은영), ㈜세이프(대표 이상범)와 앞서 해당사업을 졸업한 ㈜브이드림(대표 김민지) 등이다. 이밖에 익명기부를 요청한 육성기업 1곳을 포함한 총 5개 업체가 기업별로 200만~300만원씩을 기부했다.

특히 브이드림은 내년에도 기부금 지원을 약속해 눈길을 끈다. 나머지 4개 업체들도 지속적인 후배 창업기업 육성에 도움을 줄 것을 다짐했다.

창업지원단에 따르면 최근 7년간 육성한 158개 창업기업의 5년 평균생존율은 91.7%로,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지원사업 참여기업 5년간 평균생존율(75.8%)을 상회한다.

같은 기간 우리 대학은 158개 기업에 대하여 매출 836억 원, 고용 창출 578명, 147억 원의 투자 성과를 달성하는 등 지역 창업생태계 조성에 앞장서 왔다.

노찬용 이사장은 “창업기업 육성을 위해 노력한 우리 대학 교직원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대학발전기금을 기부한 여러 창업기업의 선한 영향력이 창업생태계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료제공] 영산대 브랜드홍보위원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