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연구소, KOLAS 공인시험기관 인정 취득
상태바
친환경연구소, KOLAS 공인시험기관 인정 취득
  • 영산대 인터넷방송국 기자
  • 승인 2022.04.14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층간소음 분야 국내대학 부설로 ‘유일’… 친환경 기술개발 기대

친환경연구소, KOLAS 공인시험기관 인정 취득

층간소음 분야 국내대학 부설로 유일친환경 기술개발 기대

 

우리대학 친환경연구소가 지난달 24일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바닥충격음 시험분야에 대한 공인시험기관 인정을 취득했다. 이 분야 공인시험기관 가운데 대학 부설기관은 현재 친환경연구소가 유일하다.

공인시험기관 인정이란 국가표준기본법 및 관련법에 따라 해당기관의 조직, 인력, 시설 등을 종합평가해 기관의 신뢰성과 기술적 능력을 국가적으로 공인하는 제도다.

친환경 녹색 성장에 이바지하고자 201912월 설립된 친환경연구소는 국제기준에 부합하고자 이후 1년여 기간 동안 철저히 준비했다.

품질책임을 맡고 있는 명세현 교수는 박사급 전문 인력을 바탕으로 원 스톱(one-stop)’ 공인성적서 발급시스템을 구축했다건설사 등 관련업계와 산학공동연구 방식의 기술지원, 컨설팅 등도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또 윤진원 교수는 소음진동뿐 아니라 친환경 기술이 필요한 스마트시티 수송체, 수소에너지 등 융합기술도 지원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러한 준비 끝에 친환경연구소는 KOLAS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근 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차단성능 현장시험 분야 5개 항목의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받았다.

현재 KOLAS 바닥충격음 시험분야의 공인시험기관 가운데 대학 부설기관은 친환경연구소가 유일하다. 이 분야 인정 기관도 전국 총 16(비영리 6곳 포함)에 불과하다.

친환경연구소의 기술책임을 맡고 있는 김용희 교수는 이번 인정에 따라 부산울산경남지역에 신축되는 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성능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친환경연구소 김병주 소장은 이번 KOLAS 인정을 통해 우리 대학의 기술력이 국제적으로 인정받게 된 것이라며 앞으로 시험 인정분야를 확대하고 친환경 기술 개발의 기반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자료제공] 영산대 브랜드홍보위원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